의류

한국 누빔의 멋

프로젝트 커버 이미지
창작자 소개
요일은 달라붙는 옷, 행동에 제약을 주는 옷, 너무 심플한 옷, 너무 어지러운 옷, 단지 예쁘지 않은 옷 등등 사고 싶지 않은 옷을 수없이 만나며 지친 두 사람이 시작하게 된 브랜드입니다. 두 사람은 모든 상품의 디자인·패턴·봉제를 직접 하고 있습니다. 하나의 상품이 탄생하기까지 모든 과정을 설계하고 감독합니다. 한 사람을 생각하며 무언가를 공들여 만들면, 그 안에 좋은 기운을 담을 수 있다고 믿습니다.
마지막 로그인  3시간 전
진행한 프로젝트  1     밀어준 프로젝트  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