회화

Welcome to Paradise

기본 프로젝트 커버 이미지
창작자 소개
이완은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망치, 빗자루, 생수통 등 일상의 물건들을 이용해 통념화된 가치 판단의 기준을 꼬집는 개념 작업을 조각, 설치, 영상의 형태로 구현해오고 있다. '우리가 되는 방법'(아트 스페이스 풀 & 꿀풀, 2011), '삶은 메아리처럼 그저 따라 울려 퍼지는 핏빛 물결'(토탈 미술관 The room, 2009)', ‘젊은 모색 -I'M AN ARTIST’(국립현대 미술관, 2008) 등의 전시를 가졌으며, 아르코 영 아트 프론티어 지원 작가(2009-2010)로 선정되기도 했다. 현재 국립 창작 스튜디오인 창동스튜디오(2010)를 거쳐 솔로몬 레지던스에 입주하여 작업 중이다.
마지막 로그인  2년 전
진행한 프로젝트  2     밀어준 프로젝트  6